버뮤다 총리, 컨센서스 참여... 기술 혁신 발판 마련

홈 > 코인정보 > 최신정보뉴스
최신정보뉴스

버뮤다 총리, 컨센서스 참여... 기술 혁신 발판 마련

최강자 1 140 1

비즈니스뉴스와이어(businesswire)에 따르면, 데이비드 버트(David Burt) 버뮤다 총리가 최근 인터뷰에서 "현재 커티스 디킨슨(Curtis Dickinson) 재무부 장관, 버뮤다 규제당국, 업계 관계자들이 세계 최대 블록체인 컨퍼런스 컨센서스(Consensus)에 참여 중"이라며 "이를 통해 버뮤다에 적용 가능한 기술 혁신의 기회를 모색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이번 행사에서 버뮤다에 법인 설립 의향이 있거나 직접투자를 진행하고자 하는 암호화폐 기업들과 건설적인 논의를 했다"며 "장기적 시각에서 이들과 관계를 다지고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부연했다. 현재 버뮤다 금융당국(BMA, Bermuda Monetary Authority)과 딜로이트 버뮤다, PwC 버뮤다 등의 고위급 인사들이 컨센서스 2019에 참석 중이다. 

1 Comments
잘살지맨 2019.05.16 21:45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오늘의 인기글
실시간 새글

CP보유량 회원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