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지역화폐로 사전테스트 가능”

홈 > 코인정보 > 최신정보뉴스
최신정보뉴스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지역화폐로 사전테스트 가능”

울엄마 10 457 31

http://www.fnnews.com/news/202001141443438805

 

한국은행이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발행하는 디지털 화폐(Central Bank Digital Currency, CBDC) 연구에 나선 가운데 지역화폐로 사전 테스트를 해볼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현재 약 23000억 원 규모로 추정되는 각 지방자치단체(지자체지역화폐의 발행·유통·사용·정산 과정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마련, CBDC 도입여부 논의를 보다 구체화할 수 있다는 제언이다.

 

디지털 화폐로 지하경제 양성화

 

블록체인 기술 기업 블로코는 14일 발표한 가상자산(암호화폐및 디지털화폐 동향 보고서를 통해 “CBDC 도입에 앞서 각 지자체 지역화폐를 테스트 베드처럼 활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CBDC는 비트코인(BTC) 등 기존 암호화폐보다는 중앙은행이 발행하는 법정화폐와 더 닮은꼴이다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형태로 저장되는 것은 암호화폐와 비슷하지만발행규모와 교환가치는 법정화폐와 1:1로 고정할 수 있다는 게 업계 분석이다.

 

블로코 보고서도 전자형태로 저장되는 CBDC는 이용자 간 자금이체 기능을 통해 현금처럼 지급과 동시에 정산이 완료된다며 원가 절감은 물론 지하경제 양성화를 통해 재정적자폭도 완화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이에 G7 산하 스테이블코인(가치안정화폐워킹그룹은 지난해 10월 각국 중앙은행에 CBDC 발행에 따른 편익 등을 검토할 것을 권고했으며한국은행 역시 CBDC 관련 전담조직을 구성한 상태다.

 

 

지역화폐 가이드라인 마련해야

 

하지만 CBDC는 은행 등 전통 금융시스템 안정성을 위협할 수 있기 때문에 곧바로 발행 여부를 결정할 수 없는 상황이다이와 관련 블로코 보고서는 지역화폐 가이드라인을 통해 사전 테스트를 해볼 수 있다고 제안했다.

 

 

김포페이와 동백전(부산페이)’ 같은 지역화폐는 각 지자체가 발행하고 해당 지역에서만 사용하기 때문에 지역 내 소비활동을 촉진할 수 있다또 지자체에 따라 액면가의 5~10% 가량을 할인해주거나 결제액의 6%를 현금으로 돌려주는(캐시백등 초기 마케팅도 활발하다.

 

보고서는 지역화폐 효과를 둘러싼 논쟁도 이어지고 있지만 우선 정부가 단순 국비를 활용한 발행비 지원을 넘어 지역화폐 발행·유통·사용·정산 전 과정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할 필요가 있다며 또 지역화폐 사용량이나 유통 흐름 등의 기준에 맞춰 각 지자체에 보조금을 지급하는 것도 기술적으로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email protected] 김미희 기자

10 Comments
영영무 01.22 07:47  
정보,감사합니다
마수리 01.22 09:15  
잘 보았습니다.
태권브이 01.22 09:49  
정보감사합니다
깨비아찡 01.22 10:21  
잘보았어여
곰짝지 01.22 11:54  
정보 감사합니다
드리미 01.22 12:00  
정보 감사합니다
행복한날 01.22 14:09  
정보 감사합니다
우리집kp3894 01.22 19:23  
감사합니다.
신부자 01.22 21:53  
잘보았읍니다 수고하십시요 열채합시다
젤라 01.22 22:08  
고맙습니다

오늘의 인기글
실시간 새글

CP보유량 회원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