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줄 마른 블록체인 산업…“신규 투자 없어, 프로젝트 고사 직전”

홈 > 코인정보 > 최신정보뉴스
최신정보뉴스

돈 줄 마른 블록체인 산업…“신규 투자 없어, 프로젝트 고사 직전”

울엄마 3 120 8

http://www.newsway.co.kr/news/view?tp=1&ud=2020051914252580795

 

올해 전 세계를 강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비대면 관련 인프라에 대한 신규 투자가 확대되고 있다블록체인 기술 역시 언택트 시대의 핵심 기술로 주목받고 있으나자금 조달을 방해하는 규제로 투자 활성화가 어렵다는 지적이다.

 

1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블록체인 산업 투자 배수는 2017년 26.1배에서 2018년 11.5지난해에는 11.4배로 크게 급감하며식어버린 투자 심리를 방증했다투자 배수란 투자 금액 대비 기업 가치 배수로숫자가 높을수록 성장 가능성을 높게 인정받았다는 것을 뜻한다.

 

이에 반해 언택트 시대 또 다른 핵심 기술로 꼽히는 클라우드는 투자 배수가 2017년 6.1배에서 2018년 7.4, 2019년 20.6배로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한 업계 관계자는 국내에선 ICO(가상화폐 공개)가 2017년 이후 전면 차단됐기 때문에 민간차원에서 자금 모집이 쉽지 않다라며 “IEO(거래소 공개)가 있다 하지만코인 판매 후 거래소가 문을 닫는 일부 사기 행태로 신규 투자자 유치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미 투자받은 프로젝트들은 사정이 나은 형편이라며 지금은 정부 주도 프로젝트 수주 외에는 신규 투자가 거의 없다라고 우려했다.

 

앞서 정부는 2017년 9월 ICO를 유사수신행위로 간주하고 전면 차단한 바 있다. ICO는 프로젝트 사업자가 가상화폐 코인을 발행이를 투자자에게 판매해 자금을 확보하는 방법이다블록체인은 신성장 기술로 인정산업 육성을 유도하면서도 가상화폐 거래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입장을 내세운 것.

 

업계에서는 정부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등 부처와 공공기관을 통해 진행 중인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으로는 한계가 있다고 꼬집는다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는 블록체인 확산 전략에 따라 공공선도 시범사업 10건과 민간주도 국민프로젝트 3건을 추진하고 있다.

 

4000억 규모의 블록체인 연구개발(R&D) 예비타당성도 다시 추진한다고 하나대기업 위주로 반영될 것이란 우려다.

 

그는 정부 주도 프로젝트의 경우 스타트업보다 대기업이나 중대형 SI(시스템 통합업체를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다며 제대로 된 산업 육성을 위해선 신규 프로젝트를 발굴해 블록체인 원천기술을 확보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에 대해 또 다른 업계 관계자는 지금 전세계적으로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투자가 줄어들고 있다며 실제 지난해 가상화폐 시장에 신규 유입 자금은 35600억원으로 2018년 54500억원 대비 30% 이상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장가람 기자 [email protected]

 

3 Comments
하이얀 05.23 07:33  
정보감사합니다
아제르 05.23 09:44  
정보 감사합니다
왕회장님 05.23 20:32  
정보감사합니다

오늘의 인기글
실시간 새글

CP보유량 회원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