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팔, 스테이블코인을 출시 모색 .. 아발란체 개발사도 협의 기관 중 하나

홈 > 코인정보 > 코인뉴스
코인뉴스

페이팔, 스테이블코인을 출시 모색 .. 아발란체 개발사도 협의 기관 중 하나

페이팔(PayPal)은 스테이블코인의 출시를 모색하고 있다고 더블록은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상황에 정통한 업계 네 명의 소식통은 페이팔이 스테이블코인 프로토콜 개발사들 사이에서 논의를 진행했다고 말했다. 이는 페이팔이 제3자 회사와 협력하는 쪽으로 기울고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다.

아발란체(AVAX) 블록체인의 개발사 아바랩스(AVA Labs)는 스테이블코인 개발을 놓고 페이팔과 협의를 진행한 기관 중 하나라고 소식통은 전했다. 또 다른 프로토콜이 논의에 관여했는지는 명확하지 않다.

페이팔 관계자는 더블록과의 인터뷰에서 “페이팔은 디지털 통화, 디지털 금융 서비스 인프라의 잠재력과 우리가 이 공간에서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로서 디지털 상거래를 강화하는 데 어떤 도움을 줄 수 있는지 계속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세계 각지의 규제 기관 및 업계 파트너와 협력하여 차세대 금융 시스템을 구축하는 글로벌 기업으로서 이러한 목표를 실현하는 기술에 대해 자주 대화를 나누고 있다. 하지만 루머와 추측은 회사의 향후 계획을 예측하지 못한다.”라고 전했다.

페이팔이 이런 프로젝트를 추진했다면, 이는 암호화폐 공간에서 상당한 작업 확대를 의미할 것이다. 스테이블코인은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결제 레일로 사용하는 정부가 지원하는 화폐를 나타내는 디지털 자산이다. 더블록이 수집한 자료에 따르면 오늘날 시장에 800억 달러 이상의 스테이블코인이 유통되고 있다.

한 소식통은 더블록에 “그들이 직접 무언가를 만드는 것보다 기존 스테이블코인 파트너와 무언가를 할 가능성이 더 높아 보인다”며 “그것이 시장에 더 빨리 진입할 수 있을 것이고, 그것이 그들의 주요 관심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페이팔의 스테이블코인 야심에 대한 소문이 오랫동안 떠돌았다. 실제로 한 소식통은 이번 조치가 암호화폐 업계에서 가장 잘 알려진 비밀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가을 페이팔은 업계 스타트업 팍소스(PAXOS)와 파트너십을 통해 자사 플랫폼에서 암호화폐 매수·매각을 가능하게 하겠다고 발표했다. 페이팔은 이후 암호화폐 제공 범위를 넓히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3월 8일, 페이팔은 암호화폐 보안 회사와 MPC(Multi-party Computation, 다자간연산) 스타트업 커브(Curv) 인수를 완료했다고 발표했다.

출처 : 블록체인밸리::No.1 Korea Blockchain & Fintech Media(http://www.fintechpost.co.kr) 

17 Comments
꽁트 05.06 21:55  
정보 잘 보고갑니다
사커딘 05.08 17:21  
스테이블코인 보일때 되ㅐㅆ어염

인기글
회원글